본문바로가기
하위메뉴바로가기

전체메뉴

  • 회사소개
    • 현대L&C소개
    • 네트워크
    • 연혁
    • 윤리경영
    • 환경/안전경영
    • 동반성장
  • 제품정보
    • 바닥재
    • 벽지
    • 창호재
    • 데코마감재/필름
    • 인테리어스톤
    • 가구
    • 품질보증 규정
  • 전시/매장
    • 인테리어 전시장
    • 직영점찾기
    • 대리점찾기
    • 고객의소리
    • FAQ
    • 온라인 공식몰
  • 채용정보
    • 인사제도
    • JOB in L&C
    • 인재채용
  • 홍보센터
    • 현대L&C뉴스
    • 인쇄광고
    • 소비자패널
    • 제품 협찬
  • In SNS
    • 인테리어 in SNS
    • 인테리어 in TV

좌측메뉴

홍보센터
더불어 사는 행복한 세상 만들기, L&C가 만들어갑니다.
Public Realation Center
  • 현대l&C뉴스
  • 인쇄광고
  • 소비자패널
  • 제품협찬

고객의 소리 080-729-8272

현대L&C 뉴스

현대L&C 뉴스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 드립니다.

Home홍보센터현대L&C 뉴스

현대L&C 언제나 당신 곁에 가까이 있습니다, 현대L&C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현대 L&C 뉴스 상세 보기 등록 정보
제  목 현대L&C, 美서 직접 인조대리석 생산한다
등록일 2019-05-19 구분 기타

현대L&C, 美서 직접 인조대리석 생산한다

 

- 17일 美 최대 건자재 유통·제조사 윌슨아트와 합작한 생산공장 준공식

- 양사 CEO를 비롯해 현지 유력인사 50여명 참석

- 현지 직접 생산을 통해 글로벌 최대 시장인 미주 지역 경쟁력 강화

 

 

현대L&C가 미국 텍사스 주 템플에서 인조대리석 생산 공장의 준공식을 열고 미주 지역 인조대리석 시장 영업 확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.

 

이번에 준공식을 가진 생산 공장은 현대L&C가 글로벌 최대 인조대리석 시장인 미주 지역을 공략하기 위해 지난 2017년 7월 윌슨아트(Wilson Art)社와 합작법인인 ASML(American Surfacing Materials, LLC)을 설립하고 인조대리석 생산 공장 설립에 대한 협약을 체결한 후 20개월 만에 완공되었다. 윌슨아트는 60여년 전통의 세계적 건축자재 제조 및 유통업체로 가구, 사무실, 주방 조리대 등에 다양하게 적용되는 고압 라미네이트를 제조하고 인조대리석 등 주요 건자재 상품을 유통하는 기업이다. 현대L&C와 윌슨아트는 2004년부터 파트너십을 맺고 신제품 개발 및 생산 등 협력관계를 이어오고 있다.

 

이날 열린 준공식 행사에는 현대L&C 유정석 대표이사와 팀 오브라이언 윌슨아트 CEO 등 양사 주요 경영진을 비롯해 김형길 주휴스턴 총영사, 팀 데이비스 템플 시장 등 지역 유력인사들이 참석했다. 양사 CEO들은 이날 행사에서 신규 공장의 원활한 가동과 합작법인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상호 협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.

 

현대L&C의 인조대리석 '하넥스(Hanex)'는 다양한 패턴과 가공성으로 주목받는 아크릴계 인조대리석으로, 현대L&C는 이번에 완공된 미국 현지 생산라인에서 하넥스를 연간 약 30만 장 생산할 계획이다. 이 공장이 가동됨에 따라 현지 트렌드에 맞는 제품 적시 생산과 현지 유통망 확대, 고객 접근성 강화 등을 통한 물류비용 및 원가 절감을 기대할 수 있으며, 이러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소비자 편의를 제고하여 미주 지역 인조대리석 시장에서의 꾸준한 성장은 물론 글로벌 TOP3 브랜드로의 입지도 공고히 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.

 

현대L&C 관계자는 "이번 생산라인 완공은 미국 행정부의 보호무역 정책과 맞물려 미국 내 생산 효과를 기반으로 미주 시장에서의 점유율 확대가 기대된다"면서 "이를 발판삼아 미주 시장 내에서 더욱 적극적인 영업 활동을 펼쳐 브랜드 경쟁력을 제고할 것"이라고 말했다. (끝)

#               #               #

첨부
이전글 현대L&C, 가구용 필름에 국내 최초 GRS 인증 획득
다음글 아시아, 미주 넘어 유럽대륙 공략하는 현대L&C

목록보기

상단으로 이동